• 최종편집 2024-06-21(금)
 

식약처로고.jpg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집단급식소에 납품되는 농산물의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19일부터 오는23일까지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수거·검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집단급식소는 기숙사, 산업체 등 영리를 목적으로 하지 않으면서 특정 다수인(1 50명 이상)에게 계속하여 음식물을 공급하는 급식시설을 말한다.

 

이번 수거·검사는 양파, 감자 등 단체급식에서 많이 사용하거나 최근 3년간 수거·검사 결과를 분석하여 부적합 이력이 높은 상위 10개 농산물을 선정해 총 340건을 대상으로 실시하며, 주요 검사항목은 잔류농약, 중금속 등이다.

 

검사 결과 부적합으로 판정된 농산물은 신속하게 회수·폐기 처리하고 부적합 정보는 식품안전나라 누리집(www.foodsafetykorea.go.kr)에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며, 부적합 재발 방지를 위해 생산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교육·홍보도 병행하여 실시할 계획이다.

 

참고로 식약처는 지난해 집단급식소에 유통·판매되는 농산물 826건을 수거·검사한 결과, 농약 잔류허용기준을 초과한 농산물 9건을 적발하여 신속하게 폐기하고 생산자 고발 등의 조치를 한 바 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300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식약처, 집단급식소 납품 농산물 수거.검사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